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공지사항

공지사항

공지사항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아이 못낳는 신혼부부 늘어난다...해결책은 액티바 액상대숯이다
작성자 대표 관리자 (ip:)
  • 작성일 2016-06-17 13:34:37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64
평점 0점

환경호르몬 때문에 애 못 낳는 남성 는다.
◆자연의 대역습 (2)◆

덴마크에서는 18~20세 남성 중 21%의 정자수가 세계보건기구(WHO) 한계 치를 밑돌았다.

부실한 남성이 증가한 대표적 원인은 환경호르몬의 증가. 농약, 중금속 , 식품첨가물 등에 포함돼 있는 "환경호르몬"이라고 불리는 내분비계 장애물질이 인간의 몸 속으로 들어와 진짜 호르몬으로 행세해 2세 생산 능력을 뚝 떨어뜨린 것이다.

자연은 그동안 인간이 만든 화학물질로 고통받다가 이제는 생태계 순환을 거쳐 온갖 화학물질을 인간의 몸 속으로 되돌려주고 있는 형국이다.

미국에서는 요도하혈이라는 성기 변형 증상이 과거 50년 동안 계속 증 가하고 있다.
핀란드에서는 신생아 가운데 남아가 차지하는 비율이 51. 6%에서 50.9% 수준으로 떨어졌다. 정자의 질 저하 등은 건강한 인류 후 손의 탄생 등에 영향을 주는 중대한 문제다. 이병무 성균관대 교수가 `인류의 존속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강 조하는 것도 이 같은 이유에서다.

환경호르몬은 내분비교란물질(Endocrine disruptors)'이란 생명체의 정상적인 호르몬 기능에 영향을 주는 합성, 혹은 자연상태의 화학물질을 말하며 통상 환경호르몬으로 일컬어지기도 한다.
호르몬처럼 작용하면서 동시에 면역체게 공격하며, 호르몬 체계가 아직 확립되지 않은 아이들의 경우 남다른 관심이 필요하다.
환경호르몬의 일종인 DDT가 많은 연구에서 유방암의 원인으로 지목됐다.
DES가 들어 있는 약제를 복용한 산모가 낳은 딸이 생식기에 암을 일으킨다는 보고도 잘 알려 져 있다.
정자의 질 저하 등은 건강한 인류 후 손의 탄생 등에 영향을 주는 인류의 존속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중대한 문제다.
플라스틱류에서 유출되는 환경 호르몬이 우리 건강을 위협을 주기도 하지만 빌딩 증후군이나 새집 증후군이 대표적이다.
바닥재와 목재, 천장 등에서 본드제품으로 건축한 것에서 새어 나오는 포름알데히드, 벤젠, 톨루엔 등은 두통, 천식, 각종 알레르기 질환의 원인이 된다.
유해 화학물질이 집에서 완전히 배출되는 데 걸리는 시간은 약 30년에 이른다.
박준석 한양대 교수는 `벤젠 등 휘발성 유기 화학물질의 실내공기 중 의 농도는 신축 후 20년이 지나도 절반 이상이 남아 있을 정도`라고 말 했다.
건축된 지 어느 정도 지난 집에서 살고 있는 대부분의 보통사람 들도 유해 화학물질에서 완전히 도피할 수 없는 세상이다. 이런곳 에다 액티바 액상 대숯을 발라보자 놀라운 효과를 체험할수있다

[이 게시물은 (주)참길님에 의해 2009-11-18 16:40:13 공지사항에서 이동 됨]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장바구니 0